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문형표 항소심 '삼성 합병, 박근혜 청와대 개입' 인정

입력 2017-11-14 20:39

재판부 "문형표 전 장관, 박 전 대통령 지시 인지"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재판부 "문형표 전 장관, 박 전 대통령 지시 인지"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 과정에 압력을 행사한 혐의를 받는 문형표 전 보건복지부 장관이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직권남용과 권리행사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문 전 장관과 홍완선 전 국민연금 기금운영본부장에게 1심과 마찬가지로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특히 문 전 장관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지시를 인지했다고 밝혀 박 전 대통령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뇌물혐의가 더 뚜렷해졌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