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미세먼지' 대책 발표…노후 화력발전소 '중단' 지시

입력 2017-05-15 21:0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5일) 미세먼지 줄이기 대책을 발표했습니다. 서울에서도 미세먼지 상태가 상대적으로 심각한 지역의 초등학교에서 발표했습니다. 30년 이상 오래된 화력발전소 가동을 일시 중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현주 기자입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오후 서울의 한 초등학교 교실을 찾아 미세먼지 대처법에 관한 수업을 참관했습니다.

[이태윤/학생 : 친구들이랑 놀려고 할 때 항상 밖에서 미세먼지가 나빠서 나가지 못하는데요.]

[문재인 대통령 : 미세먼지 걱정 때문에 바깥에서 놀기도 걱정되고, 바깥에서 수업도 걱정되고 그렇죠. 그 이야기를 하는 거죠?]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30년 이상 된 노후 석탄화력발전소에 대해 6월 한 달동안 일시적으로 가동을 중단하라고 지시했습니다.

또 내년부터는 봄철인 3월부터 6월까지 노후 석탄화력발전소 가동을 정기적으로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청와대는 또 대통령이 직접 관할하는 미세먼지 관련 태스크포스를 설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영찬/청와대 국민소통수석 : 대통령께서는 조속한 시일 내에 대통령이 직접 챙기는 미세먼지 대책기구를 설치할 것을 사회수석에게 지시하셨습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관련 부처와 연구기관이 모여 최대한 빨리 TF를 꾸린 뒤, 단기적, 장기적 대책을 동시에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