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문재인 외곽조직, 불법선거 의혹…장영달 공동선대위원장 사임

입력 2017-04-18 15:4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문재인 외곽조직, 불법선거 의혹…장영달 공동선대위원장 사임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를 지지하는 외곽조직 '더불어희망포럼'이 문 후보의 당내 경선과 예비후보 선거운동 과정에 개입했다는 의혹과 관련, 해당 포럼 상임의장을 맡은 장영달 전 의원이 민주당 국민주권선거대책위원회 공동위원장직에서 18일 사임했다.

장 위원장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제가 의장을 맡고 있는 더불어희망포럼은 이번 대선 캠프와는 관계가 없는 조직이지만 불필요한 오해를 피하기 위해 공동선대위원장직에서 사임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와관련 민주당 선대위는 긴급회의를 열고 선거법 관련사항은 엄중히 대처한다는 입장을 확인했다. 선대위에서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조사 결과가 나오면 그에 따른 책임을 지겠다는 방침이다.

문 후보 측 권혁기 수석부대변인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보도의) 사실 여부는 선관위 조사에서 밝혀질 것"이라며 "선관위 조사에서 캠프 관련성이 밝혀지면 캠프에서 책임지겠다"고 언급했다. 그는 선대위 차원의 진상조사에 대해서는 "캠프는 진상조사권이 없다"고 밝혔다.

앞서 세계일보는 이날 장 전 의원이 상임의장을 맡고 있는 '더불어희망포럼'이 '호남 지인에게 전화 걸기 운동 전개', '여론몰이 대응방안 시행', '문 후보 지지차 의장 호남 방문' 등 당내 경선과 대선운동 과정에 개입했다는 의혹을 보도한 바 있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