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여자 아이스하키, 북한에 3대 0 완승…'뜨거운 응원'

입력 2017-04-07 09:26 수정 2017-04-07 09:2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어젯(6일)밤 강릉에서는 역사적인 남북 여자 아이스하키 맞대결이 열렸습니다. 경기장에 모인 관중들은 양팀 모두에게 따뜻한 응원을 보냈는데 우리 대표팀이 북한을 이기고 '전승 우승'에 한발짝 다가갔습니다.

온누리 기자입니다.

[기자]

넘어진 북한 선수가 일어서자, 관중들은 뜨거운 박수를 보냅니다.

북한 선수들은 끝까지 응원해준 관중들에게 고개를 숙여 감사를 표합니다.

차가운 빙판 위에선 서로를 이기기 위해 치열하게 맞선 남북 선수들은 경기 뒤, 다 같이 기념촬영을 하며 우정을 다졌습니다.

[이은지/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 : 말도 통하고 체격도 비슷한 북한 선수들이랑 하니까 뭔가 조금 색다르게 다가오고 재미있게 했던 게임이에요.]

우리 대표팀은 1피리어드 박예은과 조수지의 연속 골로 앞선 뒤 2피리어드 이은지가 승부에 쐐기를 박아 북한을 3-0으로 이겼습니다.

여자아이스하키 세계선수권대회는 오늘 하루 휴식한 뒤, 내일 마지막 경기를 치릅니다.

1위 우리나라와 2위 네덜란드의 경기는 우승팀을 가르는, 사실상의 결승전입니다.

[박종아/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 : 모든 선수들이 눈물 날 정도로 열심히 했기 때문에 지금 이 분위기면 우승까지 충분히 가능할 것 같아요.]

네덜란드를 잡고 대회 우승을 거머쥐면 우리 대표팀은 사상 처음 3부리그로 승격하게 됩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