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일본 극우단체 '소녀상 철거' 소송, 미국 대법서 패배

입력 2017-03-28 09:3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미국 캘리포니아주 글렌데일에 세워진 '평화의 소녀상'을 철거하기 위해 일본 정부와 극우단체가 벌여온 소송이 3년 만에 패배로 막을 내렸습니다.

미국 연방 대법원은 일본계 극우단체가 글렌데일 소녀상을 철거하라며 낸 상고 신청을 각하했습니다.

해당 극우단체는 앞서 "역사적으로 입증되지 않은 일본군 위안부를 주제로 한 상징물은 외교권 침해이자 헌법 위반"이라며 소송을 냈지만 "소송 원인이 성립되지 않는다"는 등의 이유로 1, 2심에서 모두 패소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일본 정부는 연방 대법원에 외국 정부로선 이례적으로 '소녀상 철거' 의견서를 보내기도 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