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최민용 "MC를 시켜주면 열심히 하겠다"

입력 2017-02-27 13:17

방송: 2월 27일(월) 밤 9시 3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2월 27일(월) 밤 9시 30분

'냉장고를 부탁해' 최민용 "MC를 시켜주면 열심히 하겠다"


'냉장고를 부탁해' 최민용 "MC를 시켜주면 열심히 하겠다"


'제 2의 전성기'를 맞은 윤정수와 최민용이 남다른 입담을 뽐냈다.

27일(월)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윤정수와 최민용이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한다.

그간 활동이 없다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화려하게 복귀를 알린 최민용은 "JTBC가 개국한 뒤 처음으로 출연한다"며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사회자님들도 대본을 보시고 하는데, 나도 대본을 보고 하겠다"며 최초로 게스트가 스튜디오에 대본을 가지고 들어오는 사태가 벌어져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함께 출연한 윤정수는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섭외가 왔을 때 MC 자리인 줄 알았다"며 줄곧 안정환의 자리를 탐냈다. 이에 최민용도 "(MC를) 시켜주신다면 하고 싶다. 솔직히 시청자 입장으로 봤을 때 처음엔 안정환이 불안했다. 나도 나비넥타이 가능하다"며 의욕을 드러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동안의 공백이 무색할 만큼 화려한 언변으로 토크를 이어가던 최민용은, "공백 기간동안 산에서 살기도 했다"고 밝혔다. 이어 "다들 칡뿌리 캐면서 자급자족하는 줄 알지만 산에 살아도 대형마트에서 장 본다"고 산속 생활의 실체를 폭로했다.

최민용의 냉장고에는 온갖 약재와 진액들이 가득했고, 이를 본 셰프군단은 "한의사가 와야 하는 것 아니냐"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이 날 벌어질 요리대결에 관심이 모아졌다.

냉동인간 최민용의 첫 JTBC 출연과 최초로 공개되는 그의 냉장고는 오는 27일(월) 밤 9시 30분 JTBC '냉장고를 부탁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