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신현희와김루트, '유스케' 2년 만에 강제 소환…'오빠야' 부른다

입력 2017-02-06 10:1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신현희와김루트, '유스케' 2년 만에 강제 소환…'오빠야' 부른다

인디밴드 신현희와김루트가 역주행의 신화 끝에 TV 음악 활동에 '강제소환'된다.

6일 신현희와김루트의 소속사 문화인은 "7일 KBS 2TV 대표 음악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를 시작으로 지상파 음악방송 출연을 속속 확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에서 신현희와김루트는 2017년 벽두부터 음원차트 내 강력한 역주행 신화를 몰고 온 대표곡 ‘오빠야’를 비롯 특유의 경쾌한 감성 가득한 무대를 들려줄 예정이다.

신현희와김루트는 이후에도 10여곳의 TV 음악 프로그램 무대를 오르내리며 역주행곡 '오빠야'를 열창하는 등 뜻깊은 TV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관계자는 "인디밴드가 2년전 노래가 역주행하면서 TV 방송활동에 나서는 것은 매우 드문 일이어서 특히 감격스럽다"며 "방송가 뿐 아니라, 다가오는 봄 음악페스티벌 및 각종 행사 업체로부터도 러브콜이 잇따르는 나날을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또 "다시 TV 무대 위로 소환될 수 있었던 것은 노래를 뒤늦게 발굴해준 대중분 등의 도움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2년만에 이뤄진 고마운 무대인 만큼 감사한 마음으로 열정을 다해 무대를 꾸미겠다"고 덧붙였다.

신현희와김루트는 2014년 데뷔한 혼성 어쿠스틱 인디밴드다. 보컬 겸 기타의 여성 멤버 신현희, 베이스와 코러스 담당 남성 멤버 김루트로 구성됐다. 대표곡 '오빠야'가 지난 달 중순 인터넷에서 재조명되면서 각종 음악차트에서 정상권을 오가고 있다. 이밖에 유튜브 내 뮤직비디오 조회수 역시 최근 200만건을 돌파하는 가하면, '오빠야'를 따라 부르는 각종 영상이 유행을 타는 등 역주행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신현희와김루트는 오는 11일 서울 도봉구에 위치한 '플랫폼 창동 61'에서 단독 콘서트 ‘순수시대’를 개최한다.

이미현 기자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