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김기춘·조윤선, 특검 거쳐 법원으로…주요 쟁점은?

입력 2017-01-20 10:4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지금 바로 보신대로 조윤선 문체부 장관, 영장실질심사를 앞두고 특검 사무실에 먼저 출석한 모습을 보셨습니다. 영장실질심사에서 밝히겠다, 이런 말을 하고 특검 사무실로 올라갔습니다. 오늘(20일) 왕실장으로 불린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 그리고 역시 현정부 핵심실세입니다. 조윤선 문체부 장관. 오늘 오전 10시부터 시작되는 법원의 영장실질심사를 앞두고, 지금 보신대로 조윤선 장관은 도착을 했고요, 그 뒤에 김기춘 전 대통령 실장도 특검 사무실로 나올 예정입니다. 모습을 드러내는 대로 현장 연결해서 전해드리도록 하겠고요. 그때까지 이 취재기자와 두 사람 혐의, 그리고 구속여부 전망 해보도록하겠습니다.

사회부 심수미 기자가 스튜디오에 나왔습니다.

+++

잠시 후 김기춘·조윤선 영장실질심사

조윤선 "영장실질심사에 성실히 임하겠다"

김기춘·조윤선, 특검 거쳐 법원으로

조윤선, 블랙리스트 작성 개입…'모르쇠'서 입장 바꿔

"특검, 김기춘 지시 물증 확보"

"조윤선, 여전히 혐의 부인"

성창호 영장 전담 부장판사…서울중앙지법에서 진행

특검 "자신 없다면 영장 청구 안 했을 것"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