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말하는대로' 샘 오취리, "가나에 572 학교 세웠다"

입력 2017-01-04 09:2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말하는대로' 샘 오취리, "가나에 572 학교 세웠다"


샘 오취리가 한국 사람들의 도움에 고마움을 표했다.

JTBC 예능 프로그램 '말하는대로'의 2017년 새해 첫 버스킹 공연을 위해 가수 김윤아, 방송인 샘 오취리, 성남시장 이재명이 한자리에 모였다.

이날 홍대 카페에서 진행된 버스킹에 도전한 샘 오취리는 "가나에서 2009년도에 한국에 와서 아예 몰랐던 한국말을 배우며 가장 좋아했던 단어가 '우리(WE)'였다"고 설명하며 버스킹을 시작했다. 이어 "하지만 '우리(WE)'라는 단어에 저와 같은 피부를 가진 사람도 포함되어 있을까 생각해봤다"며 한국에서 차별받으며 겪었던 충격적인 경험들을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샘 오취리는 "흑인으로서 안 좋은 일을 겪었는데도 한국에서 활동을 하는 이유는 '우리(WE)'라는 단어 때문"이라고 말하며 한국 사람들에게 도움 받았던 이야기를 전했다. 이어 "작년에 가나에 '572 학교'를 세웠다. 한국 사람들 5천 명 이상이 후원해줬다. 혼자 했으면 못했을 것"이라며 "한국 사람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다"고 전해 훈훈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우리(WE)' 단어로 충격과 감동을 동시에 전해준 샘 오취리의 '말로 하는 버스킹'은 오는 4일(수) 밤 9시 30분에 방송될 JTBC '말하는대로'에서 공개된다.

'말하는대로' 샘 오취리, "가나에 572 학교 세웠다"


(JTBC 방송뉴스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