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더민주, 사드 배치에 '반대' 아닌 '유감' 표명

입력 2016-07-08 15:04

국민의당·정의당 "사드배치 반대"
"김종인, 사드 배치 자체 반대 안해…문제 해결돼야 해"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국민의당·정의당 "사드배치 반대"
"김종인, 사드 배치 자체 반대 안해…문제 해결돼야 해"

더민주, 사드 배치에 '반대' 아닌 '유감' 표명


더민주, 사드 배치에 '반대' 아닌 '유감' 표명


더민주, 사드 배치에 '반대' 아닌 '유감' 표명


더불어민주당·국민의당·정의당은 8일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의 한반도 배치 결정과 관련 온도차를 보였다. 국민의당과 정의당은 사드배치에 반대 입장을 분명히 밝힌 반면, 더민주는 반대가 아닌 유감 표명 수준에 그쳤다.

이재경 더민주 대변인은 이날 국회 브리핑을 통해 "실익이 있는 사드 배치라면 반대하지 않는다"면서 "다만 국민이나 야당과의 사전에 충분한 논의가 없이 졸속적으로 결정하고 발표한 데 대해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그는 "중국이나 러시아 등과의 외교마찰에 대한 충분한 대비책이 보이지 않는다"며 "특히 중국과의 무역마찰에 대한 경제적 대책이 없다. 이 정도로는 우려를 표하는 국민을 설득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그는 아울러 "사드 배치를 둘러싸고 반미 등 자칫 국론분열 상황이 일어날 수 있음을 우려한다"며 "정부는 이후 발생할 수 있는 모든 국내적 반발과 우려를 불식시킬 대책마련에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사드 배치와 관련한 우려를 나타내면서도 정작 배치 자체에는 반대하지 않는다는 것이 현재까지의 더민주의 공식 입장이다. 정부의 사드 배치 결정 과정을 지적하는 수준에 지나지 않았고, 반발 여론에 대비한 대책 마련 촉구에 방점이 찍혀있다.

이처럼 더민주가 반대 입장을 명확히 밝히지 못한 것은 김종인 비상대책위 대표와 당내 의원들 사이의 의견이 엇갈렸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박광온 수석대변인은 기자들과 만나 "김 대표는 사드 배치 자체에 반대하지 않았다"면서 "그러나 과정에서 드러난 문제가 해결돼야 한다는 입장"이라고 말했다.

비슷한 시간 송영길 의원은 입장문 발표를 통해 사드 배치 철회를 촉구했다. 그는 "박근혜 대통령은 기습적인 사드 배치 계획 발표를 연기하고 백지상태에서 재검토하라"고 촉구했다.

우상호 원내대표는 지난 6월 "더민주는 사드 배치에 대해서만큼은 부정적인 의견을 갖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재경 대변인은 이처럼 당내 의견이 엇갈리는 것과 관련해 "현재 우리 당에는 여러 입장을 가진 분들이 있기 때문에 그 분들의 생각은 입장대로 설명된 것"이라며 "다만 현재로서 우리당의 입장은 제가 말씀드린 대로"라고 설명했다.

이같은 더민주의 입장은 사드배치를 반대한 다른 두 야당과 확연한 차이가 있다. 이날 국민의당과 정의당은 사드배치 결정에 분명한 반대 입장을 밝혔다.

손금주 국민의당 대변인은 "국민의당은 사드 배치가 미치는 국내, 국외의 경제적 파장과 또 사드의 실효성에 대한 의구심 때문에 사드 배치에 반대한다"고 밝혔다.

그는 "정부는 사드 배치를 결정하는 과정에서 입장 번복과 전환으로 국민을 기만한 것"이라며 "이런 중대한 사안에 대해 국민과 야당을 설득하려는 노력을 충분히 했어야 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아울러 "중국 측 반발에 대해서 정부가 너무 안일하게 인식하고 있고, 또 대중관계 악화로 인한 경제적 파장이 국민들에게 미치는 우려와 경제적 어려움에 대해서 좀 더 깊게 고려를 했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추혜선 정의당 대변인은 "박근혜 정부의 일방적인 사드 배치 결정과 한·미 간 밀실협의를 강력히 규탄하며 사드 배치 결정을 철회할 것을 강하게 촉구한다"고 밝혔다.

그는 또 "중국, 러시아의 강력한 반대가 존재하는 상황에서의 이같은 결정은 북한 미사일의 위기보다 더한 안보위기를 불러올 것이 자명하다"며 "박근혜 정부의 사드 배치 결정은 절차와 방식·내용 등 모든 면에서 문제"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정의당은 사드 배치 결정을 강하게 반대한다"며 "야당과의 공조를 통해 정부의 일방적 사드 배치를 저지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