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외국인이 먹기 힘든 한국음식 1위는 '게장'…2·3위는 청국장, 산낙지

입력 2016-06-13 15:37 수정 2016-06-13 20:0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포토]

외국인 관광객들이 먹기 어려워 하는 한국 음식 1위로 게장이 선정됐다.

외국인 의전관광 전문 여행사 코스모진은 지난 4∼5월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 782명을 대상으로 '가장 먹기 어려웠던 한국 음식'에 대해 조사한 결과 65%(508명)가 게장을 1위로 꼽았다고 13일 밝혔다.

조사에 응한 한 외국인 관광객은 "게장은 한국 예능 프로그램에서 맛있게 먹는 모습이 인상 깊어 선택했다"며 "그런데 빨간 건 양념이 너무 맵고 검은 건 심하게 짠 데다가 냄새까지 나서 먹기 어려웠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 여행중에 먹었던 비빔밥, 삼겹살이 맛있었고 치맥도 기대 이상이었다"고 덧붙였다.

게장 다음으로 먹기 힘들었던 음식은 청국장(19%, 149명), 산낙지(10%, 78명), 도토리묵(4%, 32명), 번데기(2%, 16명)가 뒤를 이었다.

정명진 코스모진 대표는 "관광에서 투어 코스, 쇼핑 리스트 및 볼거리나 체험 이상으로 중요한 것이 음식이다"며 "세계적으로 한국 문화 및 음식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는 만큼 관광객에게 만족도를 주는 음식과 불편함을 주는 음식을 구분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광고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