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비정상회담' 새 단장…제작진과 출연진 바뀐다

입력 2016-05-31 10:0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비정상회담' 새 단장…제작진과 출연진 바뀐다


'비정상회담'이 새 단장에 나선다.

오는 6월 말부터 JTBC 예능 프로그램 '비정상회담'은 새로운 제작진과 출연진으로 개편된다. '마리와 나'를 연출했던 김노은 PD와 새로운 작가진이 '비정상회담' 103회부터 제작한다.

JTBC 관계자는 "시청자들에게 더욱 재미있고 유익한 '비정상회담' 만들기 위해 이번 개편을 단행했다"며, "색다르고 유익한 콘텐트를 가진 출연진을 섭외 중이다. 이번 개편을 통해 다양하고 업그레이드된 세계 각국 청년들의 시선을 소개하겠다"고 밝혔다.

2014년 7월 7일 첫방송된 '비정상회담'은 다양한 국가와 문화를 가진 전 세계 각국 청년들이 펼치는 공감형 이야기들로 '외국인 예능 전성시대'를 이끌며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JTBC 방송뉴스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