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비정상회담' 스웨덴 대표 "태양이 가장 긴 날, 개구리춤 춰"

입력 2016-03-14 14:06

3월 14일(월) 밤 10시 50분 방송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3월 14일(월) 밤 10시 50분 방송

'비정상회담' 스웨덴 대표 "태양이 가장 긴 날, 개구리춤 춰"


스웨덴에서 온 올라 하칸슨이 독특한 고국의 문화를 소개했다.

오늘(14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될 JTBC 예능 프로그램 '비정상회담'에는 일일비정상으로 북유럽 디자인의 중심이자 여유롭고 평화로운 나라 스웨덴에서 온 올라 하칸슨이 출연한다.

올라는 "스웨덴에서는 태양이 가장 긴 날, 사람들이 모여서 개구리 춤을 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이서 그는 "개구리춤은 스웨덴의 대표 축제인 미드썸머에서 추는 춤으로 점프를 뛰면서 꽥꽥꽥 이라고 소리를 내야 한다"고 말하며 직접 시범을 보였다.

올라의 춤을 본 MC 유세윤은 "보기엔 좀 우스울지 몰라도 전통 문화를 살리는 게 보기 좋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출연진은 각 나라에 팔고 싶은 콘텐츠 및 산업을 추천했다. 알베르토 몬디는 "축구 성적이 좋지 않은 중국에 축구 시스템을 팔고 싶다"고 밝혔으며, 게스트로 출연한 윤상현은 "뜨거운 나라의 가나 사람들에게 한국의 홍삼을 꼭 팔고 싶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밖에 스웨덴의 다양한 문화와 '제 3의 한류'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 '비정상회담'은 3월 14일(월)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JTBC 방송뉴스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