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영상] '비정상회담'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 넘어 신으로 '마라도나교'

입력 2016-02-29 23:30 수정 2016-02-29 23:3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비정상회담'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을 넘어 신으로 숭배…'마리도나교'

29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서는 G들과 아르헨티나 일일 비정상 가브리엘 슈베츠와 이야기 나눴다.

이날 슈베츠가 "아르헨티나에 마라도나를 숭배하는 마라도나교가 있다. 그 덕분에 축구 최강국이 됐기 때문"이라며 "자기 소개할 때 이름을 물어보고, 좋아하는 축구팀 뭐냐고 묻는다. 모든 사람이 응원하는 축구팀이 있다"고 전했다.

'마라도나교'는 마라도나의 38번째 생일에 창시된 종교로 60여 개국 10여만 명의 신도들이 존재한다고 알려진 바 있다.

또 성시경이 "주기도문과 십계도 있다"며 '무엇보다 축구를 사랑하라, 디에고의 기적을 온 우주에 전파하라, 자녀 이름을 디에로가 지어라' 등 십계의 내용을 소개했다.

[영상] '비정상회담'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 넘어 신으로 '마라도나교'


(JTBC 방송뉴스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