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두 살배기 의붓아들 폭행한 어머니…아기 실명 위기

입력 2016-01-26 10:3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요즘은 이런 소식이 너무 많아서요, 의붓아들을 폭행한 어머니가 중형을 선고 받았네요?

+++

폭행을 당한 아들은 겨우 두 살이었는데요. 실명 위기라고 합니다.

2014년. 돌 지난 아들이 있는 남성과 결혼을 한 40대 유모 씨.

달콤한 시간도 잠시, 경제적인 어려움과 고부갈등이 겹치면서 두 살배기 의붓아들을 학대하기 시작했습니다.

지속적으로 폭행을 당한 아이는 왼쪽 눈이 실명 위기라고 하는데요.

법원은 아동학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의붓 어머니 유 씨에게 징역 8년을 선고하고 80시간의 아동학대방지 치료 프로그램 이수를 선고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