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비정상회담' 알베르토, 다니엘과 정치 주제로 격론... 이철희 이준석인줄

입력 2016-01-11 16:2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 이미지


‘비정상회담’에 출연한 이탈리아 대표 알베르토 몬디가 정치적 무관심에 대한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11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비정상회담’ 80회에서 G12는 ‘정치적 무관심’을 주제로 뜨거운 토론을 펼친다.

이날 “정치에 무관심하다”는 한 청년의 고민에 대해 이탈리아 대표 알베르토 몬디는 “정치에 관심을 가져도 바뀌는 것이 없기 때문에 무관심해질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반면 독일 대표 다니엘 린데만은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는 국민으로서 정치에 무관심 하다는 것은 잘못 됐다”고 말해 다시 한 번 뜨거운 토론이 진행됐다는 후문.

이밖에도 정치적 무관심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는 오늘(11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비정상회담’에서 공개된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비정상회담 알베르토'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