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여론조사] "전문가에게 '로그파일' 공개해야" 54%

입력 2015-08-06 08:1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이렇게 자료 공개를 둘러싼 논란이 계속되면서 국정원 불법감청 의혹이 흐지부지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여론의 생각은 어떨까요? JTBC 조사 결과 응답의 절반 이상이 핵심 자료인 로그파일을 최소한 전문가에게는 공개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승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JTBC가 여론조사 기관 리얼미터에 의뢰해 전국 성인남녀 8500명을 조사한 결과입니다.

최소한 의혹을 규명할 전문가에게는 로그파일을 공개해야 한다는 답변이 54%로 과반을 기록했습니다.

우리 정보 역량이 노출되기 때문에 전문가에게도 공개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은 37.1%였습니다.

내국인 감청 의혹이 사실일 거란 답변은 44.7%로, 그렇지 않을 것이란 의견(26.3%)보다 많았습니다.

숨진 임모 과장이 모든 일을 혼자서 주도했다는 국정원 주장도 "못 믿겠다"가 58.4%로 "믿는다"(16%)의 두 배를 넘었습니다.

야당의 진상규명 활동에 대해선 절반이 잘 못한다고 평가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지난달 31일부터 사흘 동안 유선전화 임의 걸기를 통해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했으며, 응답률은 5.2%,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 ± 1.1%p입니다.

※ 여론조사 결과 자세히 보기 (http://www.realmeter.net/wp-content/uploads/2015/08/realmeter_1Jtbc50805w.pdf)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