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한국, 세계 3위 메르스 발병국 '오명'

입력 2015-06-02 14:1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우리나라가 메르스 감염 세계 3위라는 오명을 썼다.

2일 유럽질병예방통제청(ECDC)이 발표한 자료를 보면 지난달 29일 기준으로 2012년 2월부터 현재까지 세계적으로 메르스 환자는 총 23개 국가에서 1167명이 발생했고 이 중 479명이 사망했다.

국가 별로 보면 환자는 사우디아라비아가 1007명으로 압도적으로 많았고 이어 아랍에미리트(UAE·76명), 한국(25명), 요르단(19명), 카타르(13명) 순이다.

치사율을 보면 사우디는 40%를 웃돌았고, UAE 15%, 한국 8%, 요르단·카타르 30% 등으로 국가별로 편차가 컸다.

한편 이날 보건복지부는 국내 메르스 환자가 25명으로 늘고 이 중 2명은 숨졌다고 밝혔다.

(뉴시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