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비정상회담' 만화가 허영만 출연, '직업'에 대해 이야기 한다(예고영상)

입력 2015-05-04 10:11 수정 2015-05-07 10:4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비정상회담' 만화가 허영만 출연, '직업'에 대해 이야기 한다(예고영상)





만화가 허영만이 '직업'에 대해 G12와 대화를 나눴다.

최근 진행된 JTBC '비정상회담' 44회 녹화에서 '직업의 모든 것'을 주제로 이야기 하던 중,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만화가 허영만이 출연해, 40년 만화가 인생을 바탕으로 꿈과 직업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들려줘 이목을 끌었다.

또한, 만화가 허영만과 함께 G12와 MC들은 서로의 캐릭터를 그려주는 시간을 가졌는데, 멤버들의 작품을 본 허영만은 "전문 만화가를 해도 손색없을 정도로 재능이 있는 멤버가 있다"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한편, 장래희망을 찾지 못한 초등학생의 고민에 대해 독일 대표 다니엘 린데만은 "그 나이 때 장래희망을 못 찾은 것은 당연 한 것. 크면서 정해도 늦지 않는다" 고 자신의 의견을 강력 주장 했다.

반면 중국 대표 장위안은 "어릴 적부터 꿈을 가지고 준비를 해야 한다"고 반박해 불꽃 튀는 토론을 예고했다.
방송은 4일 오후 11시.

이승미 기자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