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갤럭시S6 공개 '삼성의 반격'…아이폰과 진검승부 예고

입력 2015-03-03 09:2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삼성전자가 이번에 갤럭시 S6를 공개하면서 여러 차례 경쟁사인 애플의 아이폰과 비교를 했습니다. 세계 스마트폰 점유율이 3년만에 10%대로 떨어진 삼성전자, 그만큼 갤럭시 S6에 사활을 걸고 있습니다.

이윤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 S6 공개 행사장입니다.

이례적으로 경쟁사인 애플의 아이폰6로 촬영한 사진이 등장합니다.

똑같은 상황에서도 갤럭시의 카메라 성능이 더 뛰어나다고 강조하기 위해섭니다.

[신종균 사장/삼성전자 : 세계에서 가장 앞선 강력한 스마트폰입니다. 어떤 휴대전화라도 상대가 안 됩니다.]

화면 양쪽이 살짝 휜 엣지 모델도 선보였습니다.

금속과 강화 유리를 사용해 기존 제품보다 세련됐다는 평가입니다.

배터리는 일체형을 택한 대신 무선 충전 기능을 적용했습니다.

또 모바일 결제 시장을 잡기 위해 '삼성페이'라는 새 기능을 탑재했습니다.

현재 삼성전자의 세계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은 17%로 경쟁사인 애플의 절반에도 못 미칩니다.

보급형 스마트폰 시장에선 중국 업체들이 바짝 추격하는 상황입니다.

[김병기 연구원/키움증권 기업분석팀 : 갤럭시S6를 필두로 (삼성전자의) 올해 전략 모델들이 전성기 때만큼 역할을 해준다면 실적에 엄청난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이번에 공개된 갤럭시 S6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처음으로 진두지휘해 만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 어느 때보다 시장의 반응에 관심이 집중되는 이유입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