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지금 우리나라 관광객 100명중 52명이 중국인이다

입력 2014-09-23 10:4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여행 성수기인 8월 우리나라를 방문한 외국인 여행객 2명 중 1명은 중국인 관광객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관광공사가 23일 발표한 '2014 8월 한국관광통계'에 따르면 8월 총 외국인 관광객은 145만4078명, 그 중 중국인 관광객은 75만7683명(52.1%)으로 절반을 넘었다고 뉴시스가 보도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총 외국인 관광객은 135만8909명이었고 중국인 관광객은 64만2258명으로 절반에 못미쳤다.

요우커의 증가 추세는 이번 달에도 계속돼 8월에도 지난해 동월 대비 18% 늘었다.

8월 총 방한 외래객은 지난해 8월과 비교해 7% 증가(145만4078명), 월간 방한 외래객 규모에서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8월 국민 해외여행객은 154만7193명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9.9% 늘었다. 일본으로 간 여행객은 25만1400명으로 16.7% 늘어 월 해외여행 규모 최고치를 보였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