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CNN "의문의 싱크홀 … 제2롯데월드 난관 봉착"

입력 2014-08-06 07:0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미국 방송 CNN이 5일(현지시간) '싱크홀로 위협에 처한 마천루'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서울에서 가장 높은 빌딩 건설이 현장 주변에서 수많은 의문의 싱크홀이 나타나 뜻하지 않은 난관에 부닥쳤다고 보도했다.

세월호 참사를 계기로 안전 문제가 중요시되는 한국 사회의 분위기와 맞물려 건물의 안전성이 도마 위에 올랐다는 것이다. 싱크홀 발생의 원인과 관련해 방송은 경찰과 서울시 등 관계당국도 조사했지만 원인을 찾지 못해 난감해하고 있다고 전했다. 제2롯데월드 인근의 석촌호수 수심이 얕아지는 것으로 미뤄 싱크홀이 공사 현장에 유입되는 지하수와 관련이 있다는 주장이 있지만, 경찰과 롯데 측은 관련성을 강하게 부인하고 있다고 방송은 전했다.

박홍근 서울대 교수는 CNN과 인터뷰에서 "최근 많은 싱크홀이 서울의 이곳저곳에서 발견됐지만 제2롯데월드 건물의 기반은 깊고, 강한 암석 위에 있다"며 "건물의 구조적 안전성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고 붕괴 가능성을 일축했다. 박 교수는 "그러면서 합리적인 이유가 없으면 서울시가 공사를 중단시키지 않을 것 같다"고 전망했다.

J비즈팀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