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눈에 잘 띄지 않는 구석에…편의점 술 사기불편해진다

입력 2014-03-20 08:33 수정 2014-03-20 08:5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앞으로 서울 시내 편의점이나, 기업형 슈퍼마켓, 동네 슈퍼마켓에서 술을 구입하는 것이 까다로워집니다.

계산대나 출입구 근처에 주류를 진열하지 못하고요.

연예인이나 유명인의 얼굴이 들어간 주류 광고 포스터도 볼 수 없게 됩니다

눈에 잘 띄지 않는 구석에 가야 술을 찾을 수 있게 되는 건데요.

이렇게 술을 사기 불편하게 만드는 이유는 청소년 음주를 막고, 충동적인 술 구매를 줄이기 위해서입니다.

서울시가 만든 '주류 접근 최소화 가이드 라인' 은 5월부터 본격적으로 적용됩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