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주상욱 사과 "하지원, 나 때문에 부상 위기 미안했다"

입력 2014-01-23 19:1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주상욱 사과 "하지원, 나 때문에 부상 위기 미안했다"

'주상욱 사과'

주상욱이 하지원에게 사과의 말을 전했다.

23일 서울 중구 을지로6가 메가박스 동대문에서는 영화 '조선 미녀 삼총사'(박제현 감독, (주)웰메이드필름 제작)의 언론 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박제현 감독을 비롯해 하지원, 강예원, 손가인(브라운아이드걸스) 고창석, 주상욱이 참석했다.

주상욱은 "하지원이 나 때문에 큰 부상을 입을 뻔 했다"며 "칼을 들고 대결을 하는 장면이 많다보니 위험했다. 이 자리를 빌어 미안했다고 말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메가폰을 잡은 박제현 감독은 "하지원 씨의 검술은 무도인 수준이다. 그래서 주상욱 씨가 지기 싫어 세게 휘둘렀던 것 같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완벽한 검거율을 자랑하는 조선 최고의 현상금 사냥꾼 삼총사가 조선의 운명이 걸린 거대한 사건을 맡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 '조선 미녀 삼총사'는 오는 29일 개봉한다.

(JTBC 방송뉴스팀)
사진=주상욱, 일간스포츠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