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마녀사냥' 샘 해밍턴, "MT는 먹(M)고 토(T)하는 것"

입력 2013-11-01 09:3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마녀사냥' 샘 해밍턴, "MT는 먹(M)고 토(T)하는 것"


오는 11월 1일 방송되는 '마녀사냥'에서는 샘 해밍턴이 한국 대학생들의 MT 문화에 대해 한국인보다 더 한국인 같은 발언을 해 화제다.

이 날, 선보인 '그린라이트를 켜줘' 사연 중, 'MT에서 술을 먹고 친구들에게 자신을 형수라고 소개한 남자선배의 행동'이 궁금한 여자의 사연이 소개되었다. 이러한 사연은 자연스럽게 4MC(신동엽, 성시경, 허지웅, 샘해밍턴)의 MT에 관한 경험담으로 이어졌다.

성시경과 허지웅은 술에 취한 남녀 학생들이 한방에서 잠들었던 순수했던(?)지난날을 회상하며 MT 이야기를 시작하였다. 이를 가만히 듣고 있던 샘 해밍턴은 "MT는 먹(M)고 토(T)해서 MT아니냐?"라고 말했고 이에 신동엽은 "우리보다 한국 문화에 대해 더 잘 안다."라며 감탄하였다.


4MC들의 결코 평범하지 않은(?) MT이야기는 11월 1일 금요일 밤 11시 JTBC '마녀사냥'에서 가감 없이 공개될 예정이다.

(JTBC 방송뉴스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